« 살아 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 | Main | 막내놈 부탁 »

책주문 그리고 책읽기

강유원씨, 이정환씨 그리고 김우재씨를 통해 알게 된 책 몇 권을 주문했다.

강유원씨의 '책읽기에 대하여'를 읽고 나의 독서 스타일에 대해 생각해보았다. 꼼꼼히 읽지 않는 것, 다독을 자랑스러워 하는 것 등 강유원씨가 분류한 '교양으로 책읽기'를 하는 제 3형에 속한다고 볼 수 있다. 강씨의 글이 책읽기에 대한 절대 지침이 될 수는 없지만 좋은 가르침을 받았다.

'좋은 책을 꼼꼼히 읽자'